시사999

유연채의 시사999

평일 pm 6시 ~ 8시

시사999

"잘 살아보세~"
오늘도 고단한 삶의 현장을 지키고 계신 수도권 보통사람들과 함께합니다.

퇴근길 우리동네 뉴스네트워크 시사999

2017.11.2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