화성의 갑·을·병 세 지역구에 출마한 송옥주(갑), 이원욱(을), 권칠승(병) 후보후보자등록 마쳐

  • 입력 : 2020-03-26 12:05
화성시민과 더불어 지금의 위기를 함께 극복하겠다는 의지 보여

화성 갑을병 후보자 제21대 국회의원 선거 후보 등록 첫 날인 오늘(26일) 오전, 화성의 갑·을·병 세 지역구에 출마한 송옥주(갑), 이원욱(을), 권칠승(병) 후보가 함께 화성시 선거관리위원회를 찾아 후보자등록을 마쳤습니다.

후보자 등록을 마친 세 후보는 바로 화성현충공원에 있는 현충탑을 찾아 헌화·분향을 마치고 앞으로 화성시민을 위해 헌신할 것을 순국선열들에게 다짐했습니다.

이 자리에는 더불어민주당 소속 경기도의회 의원들과 화성시의회 의원들도 함께 참석해 세 후보의 도전에 힘을 함께하기로 다짐했습니다.

화성시 의회로 자리를 옮긴 세 의원은 오전 10시, 합동 기자회견을 열고 화성시민들에게 21대 국회의원 선거에 나서는 각오를 밝혔습니다.

‘위기 속에서 새로운 도전을 통해 새로운 역사를 써온 대한민국 국민, 화성시민과 함께 승리의 길을 떠납니다.’로 시작한 후보자들은 기자 회견에서 “지금 겪고 있는 국난의 위기를 슬기롭게 극복하고 있는 자랑스러운 우리 국민들에게 감사드리며 모든 국민이 안심할 수 있는 정책을 낼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습니다.

또한 빠르게 성장하는 화성의 미래를 위해 성장, 상생, 혁신을 일으킬 수 있는 민주당 국회의원을 선택해 줄 것을 당부하고 민주당은 안전한 나라, 아이들이 행복한 도시로 보답할 것을 약속했습니다.

한편, 화성을에 출마한 이원욱 후보는 “화성을 민주당에 맡겨주신다면 국난을 극복하고 화성의 새로운 시대를 열겠다.”강조하며, “공명선거, 민생선거를 통해 동탄시민의 긍지를 높이고, 동탄시민의 자부심이 되겠다.”고 밝혔습니다.

KFM 경기방송

태그
2020.04.0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