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원시, 이춘택병원 미화근로자 휴게실 개선사업

  • 입력 : 2019-11-20 09:19
2015년부터 공동주택ㆍ병원 대상 23곳 개선

수원시가 팔달구 이춘택병원 미화 근로자 휴게시설 개선 공사를 마치고 지난 19일 현판식을 가졌습니다.

이종근 수원시의회 기획경제위원장 등이 지난 19일 이춘택병원 미화 근로자 휴게시설 현판식을 갖고 있다.

수원시는 한국열관리시공협회 수원시회 불꽃봉사회의 도움을 받아 지난 14~18일 휴게시설 근무환경 개선 공사를 진행했습니다. 바닥에 전기온돌패널을 설치하고, 도배도 새로 했습니다. 신발장 등 작은 가구도 마련하며 휴게실을 깔끔하게 단장했습니다. 공사비 520만원이 투입됐는데, 수원시가 80%, 이춘택병원이 20%를 부담했습니다.

수원시가 2015년 시작한 ‘미화 근로자 휴게시설 개선사업’은 미화 근로자의 복지 수준을 높이기 위한 비정규직 지원정책 중 하나입니다. 공동주택 휴게시설을 대상으로 진행했던 개선 사업을 올해 하반기부터 병원 휴게시설로 확대해 전개하고 있습니다. 2015년부터 지금까지 관내 공동주택·병원 휴게시설 23개곳을 개선했습니다.

이날 현판식에 참석한 이종근 수원시의회 기획경제위원장은 “미화 근로자들의 휴게시설이 대부분 지하에 있어 시설이 다소 열악한 경우가 있다”면서 “근로자 건강 보호, 고용 안정을 위해 휴게시설 개선사업 등 다양한 지원 사업을 지속해서 추진할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KFM 경기방송 = 이창문 기자

태그
2019.12.1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