성폭행 혐의 강지환 검찰 송치... 경찰, 마약 검사도 의뢰

  • 입력 : 2019-07-18 16:06
  • 수정 : 2019-07-18 17:02
성폭행 혐의 배우 강지환 씨, 오늘 검찰로 송치
경찰, 국과수에 강 씨에 대한 마약 검사도 의뢰

광주경찰서를 빠져나오고 있는 강지환 씨[앵커] 성폭행과 강제 추행 혐의를 받고 있는 배우 강지환 씨가 검찰에 넘겨졌습니다.

경찰은 "강 씨가 성폭행 혐의 이외에도 이해할 수 없는 행동을 했다"며 강 씨에 대한 마약 검사도 의뢰했습니다.

보도에 서승택 기자입니다.

[리포트] 배우 강지환 씨는 검은색 모자와 검은색 티셔츠를 입고 유치장을 빠져나왔습니다.

강 씨는 "피해자들에게 할 말이 있느냐"는 취재진의 질문에 아무런 답변을 하지 않고 탑승차에 올랐습니다.

경기 광주경찰서는 준강간과 강제추행 혐의를 받고 있는 강 씨를 오늘(18일) 기소의견으로 검찰에 송치했습니다.

강 씨는 지난 9일 밤 경기도 광주시 자신의 집에서 여성 스태프 A 씨를 성폭행하고 또다른 여성 스태프 B 씨를 성추행한 혐의로 구속됐습니다.

경찰 조사에서 강 씨는 “술에 취해 기억나지 않는다”고 진술했지만 경찰은 피해자들의 구체적인 진술과 당시 정황 등을 근거로 구속영장을 신청했고 지난 12일 결국 구속됐습니다.

강 씨는 이후 "모든 혐의를 인정한다"며 진술을 번복했습니다.

경찰은 약물 성범죄를 저질렀을 가능성을 확인하기 위해 강 씨에 대해 국립과학수사연구원에 마약 검사도 의뢰했습니다.

피해자들은 경찰 조사에서 "당시 방에서 도움을 요청하는 동안 강 씨가 밖에서 노래를 불렀다"며 강 씨가 이해할 수 없는 행동들을 했다고 진술했습니다.

경찰은 강 씨에 대한 새로운 혐의가 나올 경우 추가 기소한다는 계획입니다.

KFM 경기방송 서승택입니다.

태그
2019.08.2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