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도교육청, 전면 고교 무상급식 결단 촉구

  • 입력 : 2019-07-11 18:16
도청과 시장군수협의회의 원만한 합의 촉구

[KFM 경기방송 = 이창문 기자] 경기도교육청이 오늘(11일) 도내 고등학교 무상급식 전면 시행을 위해 경기도청과 경기도시장군수협의회의 빠른 결단을 촉구했습니다.

9월 1일 고등학교 무상급식 전면시행을 위해 경기도청과 시장군수협의회에 결단을 촉구하고 나선 경기도교육청 전경

경기도내 475개 고등학교(학생 36만3,000여명)를 대상으로 전면 실시 예정인 무상급식이 기관별 분담비율이 확정되지 않아 9월 1일 전면 시행에 어려움이 예상되기 때문입니다.

지난 4월 17일 경기도, 경기도의회, 경기도시장군수협의회, 경기도시군의회의장협의회, 경기도교육청이 공동으로 참여한 경기교육발전협의회에서는 도교육청 50%, 도청과 시장군수협의회가 50%를 부담한다고 합의했었습니다.

이후 도청과 경기도시장군수협의회 분담비율을 조정하는 재정발전협의회에서 상호간 이견이 커 합의점을 찾는데 어려움을 겪고 있습니다. 도청이 제시한 분담비율은 도청과 지자체가 각각 15%-35%이나, 시장군수협의회에서는 25%-25%를 주장하고 있습니다.

태그
2019.10.2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