의정부 일가족 사망 남편에 '주저흔', 딸 '방어흔' 확인

  • 입력 : 2019-05-21 15:58
  • 수정 : 2019-05-21 16:33
부검 결과 공개..경찰, 남편이 가족 살해 후 극단적 선택 가능성 높아

[앵커] 의정부시의 한 아파트에서 숨진 채 발견된 일가족 3명의 시신에서 자해 전 망설인 흔적인 '주저흔'과 공격을 방어하면서 생긴 '방어흔'이 확인됐습니다.

남편에게서는 주저흔이 발견됐고, 딸에게선 방어흔이 나온 건데요.

경찰은 일단 남편이 다른 두 가족을 살해하고 스스로 극단적인 선택을 했을 가능성이 큰 것으로 보고 수사를 하고 있습니다.

보도에 최일 기잡니다.

[리포트] 의정부시의 한 아파트에서 숨진 채 발견된 일가족 3명의 시신에서 자해 전 주저한 흔적인 '주저흔'과 가해자의 공격을 방어하면서 생긴 상처인 '방어흔' 이 확인됐습니다.

사건을 수사하고 있는 의정부경찰서는 피해자들의 시신에 대한 부검 결과 피해자 3명 모두 목 부위 찔린 상처와 베인 상처 등이 사인으로 보인다는 국립과학수사연구원의 소견을 받았다고 밝혔습니다.

경찰 "의정부 아파트 일가족 사망, 주저흔 여러 차례 발견돼" /연합뉴스

남편인 A(50)씨에게서는 주저흔이 발견됐고, 딸인 고등학생 B양에게는 손등에서 약한 '방어흔'이 나왔다고 경찰은 밝혔습니다.

아내 C(46)씨의 시신에서는 목 부위 자상 외 특이 사항은 발견되지 않았습니다.

이에 따라 경찰은 A씨가 다른 가족 2명을 살해하고 스스로 극단적 선택을 했을 가능성이 큰 것으로 보고 수사를 하고 있습니다.

A씨 가족은 사건 발생 직전 큰 경제적 어려움을 겪은 것으로 전해졌습니다.

7년 전부터 목공 작업소를 운영한 A씨는 수금 문제 등으로 억대의 빚을 지게 돼 최근에는 집을 처분하려 했던 것으로 파악됐습니다.

아들 D군의 진술에 따르면 사건 전날에도 가족들은 이러한 문제로 심각하게 논의한 것으로 전해졌습니다.

경찰은 D군의 진술에 신빙성이 있다고 보고 있습니다. 하지만, 아직 의구심이 드는 부분이 있는 만큼 심리 상담 지원 등을 병행하며 조사를 이어갈 예정입니다.

아들이 잠 든 사이 남은 가족 전원이 숨진 의정부 일가족 사망사건.

부검 소견으로 나온 주저흔과 방어흔이 사건의 모든 걸 설명해 주는 단서가 될 지 수사결과에 관심이 모아지고 있습니다.

KFM 경기방송 최일입니다.

태그
2019.06.2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