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양시, 핵심정책 다루는 ‘평화미래정책관’ 신설

  • 입력 : 2018-11-05 13:39
  • 수정 : 2018-11-05 16:10
이재준 시장, 직속 기관 통해 공약 등 주요정책 직접 처리
남북교류ㆍ환경시설 등...내달 시의회 처리 후 5급 중 발탁

[앵커] 고양시가 이재준 시장 직속으로 공약사항이나 핵심정책을 다루는 ‘평화미래정책관’을 신설합니다.

남북교류를 비롯해 신청사 건립과 환경시설 대책방안, 평화통일경제특구 등 굵직한 사안들을 이 시장이 직접 챙기겠다는 건데요.

보도에 이창문 기자입니다.

[리포트] 이재준 고양시장이 민선7기 역점 과제를 추진하기 위해 직접 나섭니다.

시장 직속으로 공약사항과 핵심사업들을 전담할 평화미래정책관을 신설하는 고양시청 전경

담당 부서들이 추진하던 기존 방식에서 벗어나 시장 직속으로 보좌기관을 두고, 공약 등 주요 정책들을 직접 처리하겠다는 계획입니다.

이를 위해 지난달 23일 평화미래정책관을 신설하는 등의 ‘고양시 행정기구 개편안’을 입법예고했습니다.

평화미래정책관은 남북교류와 평화통일경제특구, 신청사 건립, 환경시설 대책방안, 100만 대도시 특례시 등 자치분권 확보, 인권증진 등의 업무를 시장과 직접 논의하며 추진합니다.

우선 평화체제 구축에 발맞춰 통일경제특구 유치를 통해 남북경협의 전진기지 및 자족도시 기회를 확보하고, 남북경제교류 관련 기업유치, 남북 공동 콘텐츠제작지원센터를 설립합니다.

킨텍스 주변 북측연락사무소 유치도 추진합니다.

또한 건축한지 35년이 지난 낡고 좁은 시청사를 이전해 복합행정타운을 조성하는 사업을 추진합니다.

고양시 지축지구 인근에 추진하고 있는 서울시 은평자원순환센터 백지화 등 환경시설과 관련한 정책 컨트롤 타워 역할도 맡습니다.

박순영 고양시 인적자원담당관 조직교육팀 주무관입니다.

(인터뷰) “고양시가 앞으로 신청사 문제라든지 환경시설이라는 미래를 대비할 부분도 있거든요. 그런 것에 대한 어떤 정책적인 방향이라든지 어떤 정책 틀을 잡는 거 시장님이 직접 챙기신다는 부분이 있고요”

고양시는 다음달 고양시의회에서 조직개편안이 통과되면, 평화미래정책관은 기존 5급(과장) 중에서 발탁하고 인사는 내년 1월 중에 단행할 계획입니다.

KFM 경기방송 이창문입니다.

태그
2018.11.1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