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초연금받는 노인, 휴대폰요금 '월 최대 1만1천원' 할인

  • 입력 : 2018-07-12 11:45
174만 명이 연간 천898억원의 통신비 절감

[KFM 경기방송 = 윤상식 기자] 기초연금을 받는 노인들이 내일부터 이동통신 요금을 최고 월 만 천원 감면받습니다.

과학기술정보통신부와 보건복지부는 내일부터 기초연금 수급자를 대상으로 이동통신 요금감면제도를 시행한다고 밝혔습니다.

65세 이상 노인 중 소득·재산이 적은 70%에게 최대 월 만 천원 한도에서 이동통신 요금을 감면해줍니다.

청구된 이용료가 2만2천원 미만이면 50% 감면되는 겁니다.

주민센터에서 기초연금 신청과 동시에 이동통신 요금을 감면받을 수 있으며, 이통사 대리점이나 통신사 고객센터, 온라인 사이트(www.bokjiro.go.kr)를 이용할 수도 있습니다.

이번 요금감면으로 174만 명이 연간 천898억원의 통신비를 절감하는 혜택을 볼 것으로 추산됩니다.

태그
2018.09.2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