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탄소년단, 오늘 파리 '한불 우정 콘서트'서 공연

  • 입력 : 2018-10-14 19:15
ASEM회의 참석차 프랑스 향한 문대통령 관람 예정

[KFM 경기방송 = 김예령 기자] 방탄소년단(BTS)이 현지시간 오늘 오후 프랑스 파리에서 열리는 한불 우정 콘서트에서 공연하고 문재인 대통령이 이 공연을 관람할 것으로 보입니다.

'한국 음악의 울림'이라는 슬로건으로 열리는 콘서트에는 BTS 외에 거문고·색소폰·드럼·판소리 등을 함께하는 한국 전통 퓨전 음악팀인 '블랙스트링'과 거문고·기타로 공연하는 그룹 '문고고'가 한국 드라마 '태양의 후예' '김비서가 왜 그럴까' 등의 OST를 연주할 예정입니다.

아시아유럽정상회의(ASEM·아셈) 참석을 위한 유럽 순방 차 프랑스를 국빈방문한 문 대통령이 현지에서 한불 우정 콘서트를 방문하면서 BTS의 공연도 관람한다고 청와대는 설명했습니다.

이 행사에는 문화예술인을 포함한 프랑스 주요 인사 200여명, 프랑스 한류 팬 100여명, 파리 7개 대학의 한국학과 학생 20여명, 그리고 한국 측 초청자 등 모두 400여명이 참석한다.

태그
2018.11.1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