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 부평 성당 철거 중 붕괴...1명 부상

  • 입력 : 2018-06-16 16:17
근로자 8명 모두 대피해 추가 인명피해 없어...

[kfm 경기방송 = 신종한 기자] 오늘(16일) 오전 10시 50분쯤 인천 부평동에서 철거 중인 2층짜리 성당 건물 외벽이 무너졌습니다.

이 사고로 근처를 지나던 50살 김 모 씨가 철골에 맞아 병원으로 옮겨졌습니다.

철거 공사를 하던 근로자 8명은 모두 대피해 추가 인명피해는 없는 것으로 확인됐습니다.

경찰은 현장 소장과 근로자들을 상대로 정확한 사고 원인을 조사하고 있습니다.

태그
2018.07.2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