민주당, 국정원 특활비 관련 'MB 스스로 고백하는 길밖에'

  • 입력 : 2018-01-13 15:31
결국 거짓은 진실을 이길 수 없다고 강조해

[KFM 경기방송 = 김예령 기자]더불어민주당은 오늘 검찰이 이명박 정부 시절 국가정보원의 특수활동비 청와대 상납 의혹을 수사하는 것과 관련해 "이명박 전 대통령 스스로 진실을 고백하는 길밖에 없다"고 밝혔습니다.

김현 대변인은 오늘 구두논평에서 "박근혜 전 대통령이 국정원으로부터 뇌물을 받은 혐의로 재산이 동결된 가운데 이 전 대통령의 최측근 인사들도 국정원 특활비를 불법 사용한 정황이 드러나고 있다"며 이같이 언급했습니다.

이어 "이 전 대통령은 '국정원 특활비를 쓴다는 생각을 해본 적 없다'며 정치보복 프레임으로 상황을 타개하려 하지만, 결국 거짓은 진실을 이길 수 없다"고 강조했습니다.

태그
2018.06.25